시니어월드USA

[영상] 26살 여성이 만든 ‘안전앱’…탈레반 탄압에서 시민 지킴이로

탈레반 폭력·검문 상황 실시간 입력
SNS·시민제보 활용해 사용자에 경고
미국 공공안전 앱 ‘시티즌’과 비슷

사라 와헤디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아프간 안전앱 개발자

사라 와헤디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진방 기자 = 아프가니스탄을 점령한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의 탄압을 피하기 위한 애플리케이션(앱)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23일(현지시간) 일간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아프간 수도 카불에서 탈레반의 검문과 폭력을 피하기 위해 주민들이 ‘에테사브(Ehtesab)’라는 이름의 공공안전 앱을 사용하고 있다.

    시민들이 참여하는 ‘클라우드 소스’를 이용하는 앱에는 카불에서 일어나는 검문, 폭력 행위 등 긴급상황이 실시간으로 올려진다.

    현재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에서 모두 사용 가능하며,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인기 있는 공공 안전 앱인 ‘시티즌’과 유사한 방식으로 운영된다.

    아프간 현지 언어인 다리어와 파슈토어로 ‘책임’이라는 뜻인 에테사브는 지난해 3월 26살의 여성 최고경영자(CEO) 사라 와헤디가 처음 개발해 공개했지만, 최근 탈레반이 아프간을 장악한 뒤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사라 와헤디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아프간 공공안전 앱 ‘에테사브’

사라 와헤디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에테사브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아프간 공공안전 앱 ‘에테사브’

[에테사브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와헤디는 뉴욕포스트와 인터뷰에서 “에테사브가 소셜미디어(SNS)에 유통되거나 사용자가 제출한 위급 정보를 샅샅이 뒤진 후 확인 과정을 거쳐 사용자에게 경고를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탈레반이 카불을 점령하면서 최근 몇 주 동안 앱의 사용량이 급증했다”면서 “에테사브의 직원 대다수는 여성이다. 우리는 잠재적인 탈레반 탄압을 피하고자 재택근무를 하며 앱을 운영하기 위해 고군분투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위기 상황에서 업무를 계속하기 위해 임시적인 용량을 늘리는 데 집중하고 있다”며 “그저 앱이 멈추지 않기를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다.

    에테사브는 지난 23일에도 카불 공항 입구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과 교통 체증에 관한 경고 메시지를 발송해 큰 주목을 받았다.

    앱은 텔레반의 표적이 되지 않기 위해서 탈레반을 직접 언급하지 않는다.

    만약 탈레반이 바리케이드를 치고 시민을 위협하고 있다는 보고가 들어오면 특정 지역에 검문으로 인한 교통체증이 있다고 알리는 식이다.

    (카불 AP=연합뉴스) 아프가니스탄을 재장악한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 대원들이 22일(현지시간) 수도 카불 시내 검문소에서 차량을 검문검색하고 있다. 탈레반은 카불 국제공항으로 가는 길을 막고 검문검색을 강화하고 있다.<BR>    leekm@yna.co.kr<BR>(끝)

카불 시내서 차량 검문검색 하는 탈레반 대원들

(카불 AP=연합뉴스) 아프가니스탄을 재장악한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 대원들이 22일(현지시간) 수도 카불 시내 검문소에서 차량을 검문검색하고 있다. 탈레반은 카불 국제공항으로 가는 길을 막고 검문검색을 강화하고 있다.

사라 와헤디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스마트폰 검색하는 아프간 시민

사라 와헤디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앱 시티즌과 달리 에테사브는 소방서의 911 상황 등 공공정보에 접근하기 어렵기 때문에 SNS를 모니터링하거나 시민 제보로 운영된다.

    와헤디는 아프간 정부와 2년간 일했던 여성 사업가로 탈레반의 표적이 될 수 있어 올해 여름 고국을 떠나 캐나다를 거쳐 뉴욕 컬럼비아 대학에서 학부 과정을 밟았다.

    그는 “아프가니스탄에 갇히고 싶지 않았다”면서 “친구들과 가족이 아직 그곳에 있기 때문에 죄책감이 든다”고 말했다.

    그는 나머지 직원들이 아프간에서 탈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튜브로 보기

<연합뉴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