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최신기술] 첨단기술 접목한 Amazon 미용실, 런던에 문 연다

증강현실의 예시
사진 설명,고객들은 증강현실 거울을 이용해 다양한 스타일을 미리 시도해 볼 수 있다

미국 온라인 유통업체 아마존이 영국에서 첫 첨단 미용실을 오픈하면서 뷰티 산업에까지 진출했다.

런던 동부의 스피탈필즈에 위치한 이 미용실에는 헤어 시술을 받기 전 고객들에게 다양한 색상과 스타일을 보여주는 증강현실 거울이 비치된다.

미용실에서는 태블릿에 실린 잡지들도 볼 수 있다.

물론 커트나 드라이, 염색 등을 포함한 기존의 전통적인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매장은 런던 ‘네빌 헤어 앤 뷰티(Neville Hair & Beauty)’의 미용사들이 운영할 예정이다.

아마존 QR 코드와 함께 진열된 헤어 제품들
사진 설명,아마존 QR 코드와 함께 진열된 헤어 제품들

미용실을 찾은 고객들은 헤어 제품의 QR 코드를 스캔해 해당 상품을 아마존을 통해 바로 구매할 수 있다.

아마존 측은 초기 테스트를 거쳐 앞으로 “몇 주 안에” 미용실을 대중에게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마존 존 범프리 영국 담당자는 “방문한 고객들이 업계 최고의 기술과 헤어 제품, 스타일리스트를 경험할 수 있도록 매장을 설계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 특별한 매장이 손님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관련 업계와 협업하고 새로운 기술을 테스트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아마존은 이 매장이 실험적인 차원의 헤어샵이며 현재 확장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Jan Mercan
사진 설명,런던에서 작은 헤어샵을 운영하는 얀 머칸

그러나 런던 남동부에서 헤어샵을 운영하는 얀 머칸은 아마존의 이 같은 행보가 자신과 같은 소규모 미용실에 피해를 줄 수 있다고 우려했다.

머칸은 BBC와의 인터뷰에서 “아마존은 기존의 온라인 쇼핑 산업을 고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1년 동안 헤어샵들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아마존은 봉쇄 기간 동안에도 큰 돈을 벌었다”면서 “머리를 하는 건 얼굴 없는 기술에 관한 것이 아닌, 인간의 상호작용에 관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아마존 미용실 내부
사진 설명,아마존 미용실 내부

앞서 런던에는 무인 식료품점인 아마존 프레쉬 3곳이 문을 열었다.

매장에 들어갈 때 고객들이 스마트폰 앱을 스캔하면 구매 내역이 매장 내 카메라에 자동으로 감지돼 가게를 나갈 때 아마존 계좌로 청구되는 식이다.

한편 미국에서 아마존은 손바닥 스캔 결제 시스템을 시애틀 홀푸드 슈퍼마켓으로 확대하기도 했다.

해당 기술은 미국 내 아마존 일부 상점에서 이미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아마존은 스캐너 시스템을 다른 소매업체로 확대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