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나는 한국인 박지민”…英남성 BTS 지민 닮으려 18번째 성형

“한국인과 같은 모습 정말 행복”
“그동안 잘못된 몸에 갇혀있었어”
성형수술에만 2억2천만원 사용 추정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며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고자 18번째 성형수술을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유튜브 갈무리=연합뉴스]

인플루언서 올리 런던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며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고자 18번째 성형수술을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유튜브 갈무리=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영국의 한 백인 인플루언서가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으려고 18번째 성형수술을 하고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했다.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31만여명에 달하며 유튜버이기도 한 인플루언서 올리 런던은 27일(현지시간) 병상에서 소셜네트워크(SNS) 영상을 통해 최근의 성형수술 소식을 공유했다.

    이번 수술에서 눈꼬리가 위쪽으로 향하게 한 듯한 그는 “안녕 친구들, 내가 드디어 한국인이 됐어. 나는 바뀌었어”라며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한다고 밝혔다.

    그는 자신을 영국인으로 부르지 말라고 당부하면서 자신을 지칭할 때 삼인칭 복수 대명사인 ‘그들(they/them)’ 또는 ‘한국인/지민’을 사용해달라고 부탁했다.

    지민은 BTS 멤버 지민에게서 따온 런던이 택한 ‘한국 이름’이다.

    뉴욕포스트 등 일부 외신은 런던의 요청대로 기사에서 그를 지민이라고 표기하기도 했다.

    트위터로 밝힌 전체 한국 이름은 ‘박지민 휴닝카이 태용 입니다’이다.

    유명 아이돌그룹 멤버 이름들을 조합한 것으로 보인다.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며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고자 18번째 성형수술을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인플루언서 올리 런던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며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고자 18번째 성형수술을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지민 인스타그램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BTS 지민

지민 인스타그램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런던은 앞서 자신이 ‘논바이너리’라고 밝혔다.

    논바이너리는 남성과 여성이라는 이분법적 성 구분서 벗어난 제3의 성 정체성을 지닌 사람을 말하며 이들은 ‘그(he)/그녀(she)’와 달리 성별이 드러나지 않는 ‘그들’을 인칭대명사로 쓴다.

    런던은 “그간 잘못된 몸에 갇혀있었다”라면서 눈과 얼굴·눈썹·관자놀이 리프팅 수술을 비롯해 18차례 성형수술을 받았다고 말했다.

    성형수술에는 20만달러(약 2억2천500만원) 이상이 들어간 것으로 추정된다.

    런던은 “생애 처음 스스로 아름답다고 생각한다”라면서 “거울에 비친 내 모습을 사랑하며 행복하다. 다른 사람도 내 결정을 존중해줬으면 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정체성과 관련해 오래 고통을 겪었고 결국 용기를 냈다”라면서 “적당한 말일지 모르지만 ‘인종전환수술’을 받았고 한국인과 같은 모습이 돼 정말로 행복하다”라고 덧붙였다.

    런던은 2013년부터 BTS 지민을 닮고자 성형수술을 받은 사실로 2018년 한 차례 이목을 끌었다.

    이달 19일에는 트위터에서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는 논바이너리’라고 주장하면서 자신의 ‘공식 깃발’로 무지개색 태극기를 올려 주목을 받음과 동시에 국기를 함부로 변형했다는 비판도 받았다.’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며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고자 18번째 성형수술을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인플루언서 올리 런던

자신을 한국인으로 규정하며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닮고자 18번째 성형수술을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유튜브로 보기

(연합뉴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