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캐시 우드, 1천600억 원어치 테슬라 주식 차익 실현 매도

테슬라 중국 시장 판매 호조로 주가 오르자 지분 3% 처분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캐시 우드 아크 인베스트 최고경영자(CEO)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한국에서 ‘돈나무 언니’라는 별명으로 알려진 미국 투자자 캐시 우드가 테슬라 주식 1천600억 원어치를 매도했다.

    우드가 이끄는 투자사 아크 인베스트는 1억3천900만 달러(1천621억 원) 가치의 테슬라 주식 18만 여주를 처분했다고 10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 등이 보도했다.

    아크 인베스트는 상장지수펀드(ETF) 3곳에 담은 테슬라 주식 중 일부를 팔았다.

    이번 매도 물량은 아크 인베스트가 보유한 테슬라 주식의 약 3%에 해당한다.

    경제 매체 마켓 인사이더는 테슬라 주가가 8월 중국 시장 판매 급증 등에 힘입어 최근 급등하자 아크 인베스트가 차익 실현 매물을 내놓은 것으로 분석했다.

    아크 인베스트는 테슬라의 상위 20대 투자자 중 하나로 40억 달러(4조6천억 원)가 넘는 지분을 보유 중이다.

    우드는 테슬라 주가가 2025년까지 3천 달러를 돌파해 시가총액 3조 달러(3천500조 원)에 도달할 수 있다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테슬라 주가는 10일 종가 기준 736.27달러이고 시장가치는 7천289억 달러(850조 원)다.

<연합뉴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