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코로나19] 연방보건국 CDC “존슨앤존슨 백신, 혈전 가능성 매우 낮아”..결국 접종 허락..

Johnson & Johnson 제약 계열사 Janssen의 ‘코로나 19’ 백신을 다시 접종해도 좋다는 연방보건당국 결정이 내려졌지만 혈전에 대한 우려가 가시지 않고 있는 모습이다.  

젊은 여성들 15명에게서 혈전 사례 나타나
15명 중 12명이 보기 드문 뇌 혈전증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 CDC는 혈전 발생 가능성이 있지만 극히 일부에 지나지 않는다며 백신을 접종할 실익이 있다고 강조했다.  

로셸 월렌스키 CDC 국장은 Janssen 백신 접종을 즉각 재개해도 된다며 이 백신을 맞은 50살 미만 일부 여성이 드문 혈전 증후군을 일으킬 위험이 있지만 지극히 매우 낮은 수준의 확률이라며 백신 접종의 실익이 훨씬 더 크다고 했다.

재닛 우드콕 연방식품의약국, FDA 국장 대행도 마찬가지로 18살 이상 개인들에게 Janssen 백신의 잠재적이고 알려진 이익이 잠재적이고 알려진 위험을 능가한다고 결론 내렸다고 말했다.

CDC 예방접종자문위원회는 어제 회의에서  CDC로부터 지금까지 미국에서 Janssen 백신을 맞은 약 800만여명 중 모두 15명의 여성에게서 혈소판 감소를 동반한 혈전증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는 보고를 받았다.

예방접종자문위원회는 이 15건 사례 검토 후 표결을 통해 백신 접종 재개 결정을 내렸다.

앞서 CDC와 FDA는 지난 13일(화) Janssen백신을 맞은 사람에게서 드물지만 심각한 혈전 사례 6건을 검토하고 있다며 백신 사용 중단을 권고했다.

이후 추가로 Janssen 백신과 연관된 혈전증 사례를 파악한 결과 모두 15명 혈전증 환자가 나왔고, 그 중 12명은 보기 드문 뇌 혈전증으로
환자들은 정원 여성으로 이 가운데 3명이 사망, 7명 입원, 나머지 5명은 퇴원했다.

15명의 환자 중 13명은 50세 미만 여성이었고 특히 30대에서 가장 흔했는데 혈전증을 보인 남성은 없었지만, CDC는 남성 위험성이 전혀 없다고는 보지 않고 있다.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ike this article?

Share on facebook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Linkdin
Share on pinterest
Share on Pinterest

Leave a comment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