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한국문화] ‘정월대보름’ 유래와 대표음식은?

(사진=아이클릭아트)

음력 정월 보름 (음력 1월 15일), 한국의 대표적인 세시 명절의 하나이다. 음력 새해의 첫 보름날을 의미하며, 설날에 이어 정월대보름도 우리 민족의 큰 명절이다.

한 해의 첫 보름달이 뜨는 날을 의미하는 정월 대보름은 설, 추석, 단오, 한식 등과 더불어 우리나라 5대 명절로 꼽힌다.

정월대보름 달은 한해동안 달이 지구에서 가장 가깝게 있기 때문에 가장 큰 달이다.

대보름 달빛이 어둠, 질병, 재액을 밀어내 온 마을 사람들이 질병, 재앙으로부터 풀려나 농사가 잘되고 고기가 잘 잡히길 기원하는 ‘동제’를 지내는 데서 유래했다.

정월대보름의 대표 음식에는 부럼과 오곡밥, 귀밝이술 등이 있다.

부럼은 잣, 날밤, 호두, 은행, 땅콩 등 견과류를 일컫는 말로, 정원대보름날 아침 일찍 부럼을 자신의 나이만큼 깨물어 먹는 게 관습이다.

부럼을 깨물면서 1년 동안 무사태평하고, 만사가 뜻대로 되며 부스럼이 나지 말라고 기원하는 것이다.

오곡밥은 찹쌀, 차수수 차좁쌀, 붉은팥, 검정콩 등 5가지 곡식을 섞은 잡곡밥으로, 과거 조상들은 5가지의 곡식이 오행의 기운을 일으켜 액운을 쫓고 풍년을 부른다고 믿었다.

귀밝이술은 이명주, 명이주, 유롱주, 치롱주, 이총주라는 이름으로 불리기도 하면서 정월 대보름날 아침에 데우지 않은 청주 한 잔을 마시면 귀가 밝아지고 그 해 일년 동안 즐거운 소식을 듣는다고 해 남녀노소 모두가 마신 것으로 알려졌다.

정월대보름의 대표 놀이에는 쥐불놀이, 고싸움 등이 있다.

정월 대보름 전날 밤에 하는 민속놀이인 ‘쥐불놀이’는 논둑이나 밭둑 등에 쥐불을 놓아 해충의 피해를 막기 위해 한 것으로 알려졌다.

볏짚을 엮어 커다란 고를 만든 후 두 편으로 나눠 힘겨루기하는 ‘고싸움’은 한복의 옷고름 매듭에서 유래해 마을 사람들의 협동심을 길러주는 대동놀이다.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4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