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영상뉴스|강추⭐🎥]엘살바도르 비트코인 법정통화 지원 요청에 세계은행 “No”

[로이터=연합뉴스]

“비트코인 받습니다” 엘살바도르 엘손테의 가게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세계 처음으로 가상화폐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승인한 엘살바도르가 이를 시행하기 위한 기술 지원을 세계은행(WB)에 요청했지만 거부당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알레한드로 젤라야 엘살바도르 재무장관은 비트코인의 법정통화 시행 및 규정에 대한 기술 지원을 세계은행에 타진한 상태라고 이날 말했다.

    하지만 세계은행의 거부 의사는 몇 시간 뒤에 바로 확인됐다.

    세계은행 대변인은 이메일을 통해 엘살바도르 정부의 요청 사실을 확인하면서 “환경과 투명성 측면의 결점을 감안할 때 세계은행이 지원을 할 수 있는 사항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젤라야 장관은 이날 10억달러(약 1조1천299억원) 규모의 대출 협상을 해온 국제통화기금(IMF)이 비트코인 법정통화화에 반대하지 않는다면서 IMF와 협상이 잘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으나 IMF 역시 법정통화 비트코인에 대해서는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여왔다.

    지난 10일 IMF의 제리 라이스 대변인은 “비트코인의 법정통화 채택에는 거시경제·금융·법적 측면에서 많은 쟁점이 있다”며 “신중한 분석이 필요한 문제들”이라고 말한 바 있다.

    엘살바도르는 지난 9일 비트코인을 미 달러화에 이어 추가 법정통화로 공식 승인했다.

    앞서 엘살바도르는 원래 자국 화폐인 ‘콜론’의 신뢰가 추락하자 유통을 중단하고 2001년부터 미 달러화를 법정통화로 사용해왔다.

    lkw777@yna.co.kr

유튜브로 보기

(연합뉴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