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레이디가가 강아지 LA한인타운 올림픽경찰서에서 인계..현상금 50만불 약속대로..

가슴에 총상입은 관리인 치료비 10만불도 부담하기로…

불독 2마리 찾아준 여성 “도로 변에 묶여 있어 풀어준 뒤 신고”

Lady Gaga 트위터 캡처

인기가수 레이디 가가(Lady Gaga)가 26일 자신의 애완견 불독 2마리 (코지와 구스타프)를 되찾자 약속대로 현상금 50만불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연예전문 TV매체 TMZ와 LA Times 등 언론들에 따르면 레이디 가가의 강아지들은 로스앤젤레스(LA)시의 한 도로변 가로등에 묶여 있었으며 마침 이곳을 지나가던 한 여성이 구출해 경찰서에 인계했다.

27일 TMZ는 “이 여성은 묶여 있던 강아지들을 알아보고 곧바로 레이디 가가측이 제공한 이메일로 연락했다”면서 “레이디 가가 측은 ‘가장 가까운 경찰서에 데려다 달라’고 요청했고 이 여성은 인근 올림픽 경찰서에 강아지들을 데려가 인계했다”고 밝혔다. 강아지들을 인계받은 올림픽 경찰서는 LA 코리아타운을 관할하는 곳이다.

레이디 가가 측은 27일 “구스타프와 코지를 찾아내 안전하게 인계한 여성에게 기꺼이 현상금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레이디 가가는 또한 강아지들을 대신 산책시키다 강도들의 총에 맞아 병원에 입원한 관리인 라이언 피셔의 치료비 9만7500달러도 전액 부담하겠다고 밝혔다. 레이디 가가는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끝까지 구스타프와 코지, 미스 아시아를 지키려 했던 피셔는 전정한 영웅”이라고 감사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레이디 가가의 아버지 조 저마노타는 27일 폭스뉴스에 출연해 “강아지는 되찾았지만 정의를 위해 수사당국이 용의자들을 끝까지 추적해 체포하기를 바란다”면서 “이들은 가중 폭행과 살인미수 혐의로 처벌받아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4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