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J&J CEO “몇년간 매년 코로나 추가 백신접종 필요할 듯

“J&J CEO “몇년간 매년 코로나 추가 백신접종 필요할 듯”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향후 몇 년간은 매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추가 접종이 필요할 것 같다고 알렉스 고스키 존슨앤드존슨(J&J) 최고경영자(CEO)가 9일(현지시간) 재차 밝혔다.

    CN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고스키 CEO는 이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연 테크 헬스 콘퍼런스에서 전 세계적인 집단면역이 형성되거나 전염성이 강한 코로나19 변이 차단에 성공할 때까지는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아마도 앞으로 수년간은 매년 맞는 독감백신처럼 코로나19 백신을 맞아야 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전에도 코로나19 백신을 매년 맞을 필요가 있다고 비슷한 말을 한 적이 있다.

    한편 우구르 사힌 바이오엔테크 CEO는 최근 CNBC 방송 인터뷰에서 백신 접종 후 8개월 뒤부터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반응 감소 현상이 관찰되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19 백신을 생산하는 J&J와 화이자, 모더나 임원들도 자신들의 백신이 모두 코로나19에 매우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강력한 보호력이 줄어들 수 있다는 언급을 하고 있다고 CNBC는 전했다.

글로벌 제약사 존슨앤드존슨의 자회사 얀센의 코로나19 백신의 일러스트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Like this article?

Share on facebook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Linkdin
Share on pinterest
Share on Pinterest

Leave a comment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