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미국사회] 레이디가가 강아지 탈취범 갱단 신고식일 수도..경찰 50만불 보상금 지불 보류 요청..

연예전문방송 TMZ에 따르면, 레이디 가가의 두 마리 프렌치 불독을 훔치고, 도그 워커를 쏜 사람들은 갱단의 일원일 수 있다고 했다. 또한 경찰은, 강아지를 발견한 여성이 탈취범과 관련이 없다는 조사가 끝나지 않았기 때문에, 레이디가가 측에 아직 50만불의 보상하지 말라고 전했다. 따라서, 그 여성에게는 아직 보상금이 지급되지 않았다.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4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