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미국뉴스] FDA, 12-15살 대상 화이자 백신 긴급 승인

연방식품의약국 FDA는 오늘(10일) 12살에서 15살 미성년자에 대한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을 승인했다.

연방식품의약국 재닛 우드콕 FDA 국장 대행은 이번 조치로 더 어린 연령층의 인구가 코로나19로부터 보호받고, 일상에 더 가까워지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12살에서 15살 연령층에 대한 긴급사용이 승인된 코로나19 백신은 화이자 백신이 처음이다.

접종 시작은 오는 12일 연방 질병통제예방센터 CDC 자문기구 예방접종자문위원회 ACIP가 이번 조치에 대한 권고안을 발표한 이후에 이뤄질 전망이다.

연방 정부는 아직까지 16살 이상 성인에게만 백신 접종을 승인한 상태다.

FDA는 전국 12살에서 15살 자원봉사자 2천여 명을 연구한 결과 화이자 백신의 안전성과 강한 예방효과를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더불어 화이자는6개월 영아부터 11세 연령층에 대한 백신의 안전성과 예방효과를 측정하는 시험도 착수해 올가을께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전문가들은 인구 70∼85%가 백신을 맞아야 집단 면역이 실현된다면서 이를 위해선 어린이들도 접종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라디오코리아 뉴스발췌>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ike this article?

Share on facebook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Linkdin
Share on pinterest
Share on Pinterest

Leave a comment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