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신상훈의 유머메일😂🤣😋] 환자들의 대화



극장에서 미나리를 봤습니다.

윤여정씨가 할머니로 나오는 영화인데

아직 한국서는 개봉 안했더라고요.

미국서도 많은 스크린에서 개봉하지는 않았지만

저라도 봐줘야 극장이 확대될것 같아서 어제 봤습니다.


영화는… 꼭 보세요.

미국 이민자들의 이야기지만 공통의 감정을

느끼실수 있을 것입니다.

저의 아들과 함께 한 귀중한 시간이었어요.


미나리~~ 원더플


 

추가소식 하나 더.

누워서 볼수 있는 의자인데 영화티켓은


 9불 50센트. 1만1천원입니다.

요즘 한국 영화비가 13천원이고 누워서 보는

극장은 2배로 알고 있는데…

한국 물가가 정말 장난 아니란 생각입니다.

 

▶ 환자들의 대화

 정신병원에서 환자 두 명이 얼굴을 마주 보고
독서감상평을 나누고 있었다.


   “이 책 다 읽었니?”

“응”

“어땠어? 난 이 책이 주인공만 많고
형식이 너무 단순하다고 생각해.”

“나도 마찬가지야. 두껍기만 하고 재미가 없어.”

이런 이야기를 하는데 간호사가 들어와서 소리를 질렀다.

*

 “누가 대기실에 있던 전화번호부 가지고 갔어요?”


ㅋㅋㅋ


▶ 직장인의 바램




▶ 시원한 바지









 ▶ 수동 포크레인










 ▶ 화풀이











가장 늦게 터지지만 가장 피해가 큰 폭탄은??
학폭.

사회복지 (쇼셜서비스) 또는 위의 칼럼내용에 대해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4

궁금한 점 문의는, 카톡에서 ‘시니어월드’를 검색후 친구를 맺고, ‘하이’라고 인사말을 남기신 후 질문하세요.

또는 아래 양식을 작성하여 보내주시면, 성심껏 안내해 드립니다.

Leave a Reply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