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월드USA

日야쿠자 두목, 사형 판결 내린 판사에 “평생 후회할 거야”

지정폭력단 ‘구도카이’ 총재…야쿠자 두목 사형 판결은 처음

(기타큐슈 교도=연합뉴스) 2010년 4월 후쿠오카(福岡)현 경찰 당국이 기타큐슈(北九州)시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특정위험지정폭력단 '구도카이'(工藤會) 관련 가택수색을 하는 장면. 흰색 옷을 입은 노무라 사토루(野村悟) 구도카이 총재(중앙 왼쪽)의 모습이 보인다.<BR>    후쿠오카(福岡) 지방법원은 24일 살인 등의 혐의로 기소된 노무라 피고에게 사형 판결을 내렸다. 일본에서 야쿠자 두목에 대한 사형 판결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2021.8.25   [재판매 및 DB 금지] hojun@yna.co.kr

일본 법원, 야쿠자 두목에 첫 사형 판결

(기타큐슈 교도=연합뉴스) 2010년 4월 후쿠오카(福岡)현 경찰 당국이 기타큐슈(北九州)시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특정위험지정폭력단 ‘구도카이'(工藤會) 관련 가택수색을 하는 장면. 흰색 옷을 입은 노무라 사토루(野村悟) 구도카이 총재(중앙 왼쪽)의 모습이 보인다.
    후쿠오카(福岡) 지방법원은 24일 살인 등의 혐의로 기소된 노무라 피고에게 사형 판결을 내렸다. 일본에서 야쿠자 두목에 대한 사형 판결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2021.8.25 [재판매 및 DB 금지] hojun@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야쿠자’로 불리는 일본 폭력조직의 두목이 사형 판결을 받자, 판사를 향해 “당신, 평생 후회할 거야”라고 협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후쿠오카(福岡) 지방법원은 24일 기타큐슈(北九州)시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특정위험지정폭력단 ‘구도카이(工藤會)’의 총재인 노무라 사토루(野村悟)에게 사형 판결을 내렸다.

    1998년 수협 조합장 살인 사건을 비롯해 2012년 경찰관, 2013년 간호사, 2014년 치과의사 대상 각각의 테러 사건에 관여한 책임을 인정한 판결이었다.

    야쿠자 두목에 대한 사형 판결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변호인 측은 직접 증거가 없다며 무죄를 주장했지만, 법원은 4개의 사건 모두 간접 증거로 볼 때 피고의 관여가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사형 판결 후 노무라는 “공정하지 못하다”고 항의하면서 재판장을 향해 “당신 평생 후회할 거야”라고 협박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연합뉴스>

Leave a Reply

Scroll to Top